ID PWD
최신 게임뉴스
오픈/클로즈 베타뉴스
게임업계 핫이슈
겜툰 FOCUS
게임 특집
인터뷰/업체탐방
게임 만평
게임 포토뉴스
‘양 극단’간 오디션 사태
외산 신작의 등장, 국내산.
다음카카오의 모바일 웹보드.
T3와 와이디 ‘오디션’분.
위기의 NHN엔터, 돌파구.
‘급상승’ 넷마블게임즈, .
좁아지는 중국 내 ‘모바일.
모바일 집중하는 게임사들,.
 
겜툰FOCUS/겜툰특집 HOME > 게임특집> FOCUS
 
제   목 : ‘리니지 2: 레볼루션’, 이 놈 큰일 날 놈이네!!
작성자 : 등록일 : 2016-10-07 오후 5:07:16




넷마블 게임즈(이하 넷마블)의 모바일 MMORPG ‘리니지 2: 레볼루션’의 인기가 심상치 않다.

지난 8월 11일 넷마블은 미디어 쇼케이스를 통해 엔씨소프트의 ‘리니지 2’ IP를 활용해 개발한 모바일 MMORPG ‘리니지 2: 레볼루션’을 공개했다. 같은 달 13일에는 ‘리니지 2: 레볼루션 VIP NIGHT’ 이벤트를 개최해 초청된 유저 300명과 함께 게임에 대한 상세 정보를 공개했다.

8월 11일부터 실시된 ‘리니지 2: 레볼루션’의 서버, 캐릭터 선점 사전예약 이벤트는 시작 일주일만인 8월 18일, 50개의 서버 전체가 마감되는 기염을 토하며 추가로 50개의 신규 서버를 증설했다. 여기에 공식 카페 회원 수가 27만 명을 돌파하면서 ‘리니지 2: 레볼루션’은 모바일 MMORPG 사전예약 사상 최대 인원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10월 13일부터 15일까지 사전 테스트를 실시하는 ‘리니지 2: 레볼루션’은 11월 출시 예정이며, 정식 출시 전부터 유저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받으며 뜨거운 인기를 과시하고 있다.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은 네시삼십삼분의 ‘블레이드 for Kakao’, 넷마블의 ‘레이븐 with NAVER(이하 레이븐)’, 넥슨의 ‘히트’ 등 MORPG가 큰 인기를 얻고 흥행하고 있었다. 그러나 웹젠의 ‘뮤 오리진’, 룽투코리아의 ‘검과마법 for Kakao’ 같은 MMORPG가 등장하면서 MORPG 유저들이 MMORPG로 대거 이동하게 되었다.

유저들이 MMORPG를 선호하게되면서 중국산 MMORPG들이 잇따라 출시되었다. 이후 이런 경향은 더욱 짙어져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의 조류가 MORPG에서 MMORPG로 이동하게 되었다.

중국산 모바일 MMORPG는 웹게임을 기반으로 개발되어 자동사냥과 자동이동 등 유저의 편의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국내 게임 시장에 차례로 출시된 중국산 MMORPG들로 유저들이 이동하게 된 것은 이러한 편의성과 더불어 한 때 온라인 게임으로 MMORPG를 주로 즐겼던 국내 유저들의 성향이 반영한 결과로 보인다.

또한 국산 모바일 MMORPG가 출시되지 않고 중국산 MMORPG가 시장에 다수 출시되면서 MMORPG를 즐기기를 원하는 유저들의 선택지가 중국산 MMORPG밖에 없었던 것도 크게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이런 상황에서 국산 모바일 MMORPG ‘리니지 2: 레볼루션’이 국내 출시를 선언하면서 국내 모바일 게임 시장에 파란을 예고하고 있다.





‘리니지 2: 레볼루션’은 사전 테스트가 예정되어 있을 뿐, 아직 구체적인 출시 일정은 발표되지 않은 상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재 ‘리니지 2: 레볼루션’의 공식 카페 회원 수는 27만 명을 넘어섰다. 이는 같은 장르로 출시된 지 1년이 지난 ‘뮤 오리진’의 공식 카페 회원 수 24만 명, 출시 3개월이 지난 ‘검과마법’의 공식 카페 회원 수 10만 명과 비교하면 놀라운 수치다. 정식 출시되지 않은 게임인 ‘리니지 2: 레볼루션’의 공식 카페 회원 수가 인기 게임의 공식 카페 회원 수를 웃돌기 때문이다.

‘리니지 2: 레볼루션’이 출시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는 것은 태생적인 이유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리니지 2: 레볼루션’은 엔씨소프트의 온라인 게임 ‘리니지 2’ 고유의 혈맹 시스템과 1,600명이 즐길 수 있는 대규모 실시간 공성전, 방대한 오픈필드 등을 언리얼 엔진 4로 구현된 수려한 그래픽으로 고스란히 모바일로 옮겨 MMORPG 특유의 재미를 모바일에서 느낄 수 있도록 했다.

이에따라 온라인 게임을 즐기다 생업에 많은 시간을 할애하게 되어 온라인 게임을 즐기지 못하게 된 4~50대 유저들도 온라인 게임의 게임성을 지니고 어디서나 쉽게 접할 수 있는 모바일 게임으로 발표된 ‘리니지 2: 레볼루션’에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여기에 원작 ‘리니지 2’를 즐겼던 많은 유저들이 사전예약 이벤트를 통해 모바일 게임인 ‘리니지 2: 레볼루션’으로 대거 이주를 계획하면서, 웹게임 기반의 중국산 모바일 MMORPG가 아닌 온라인 게임 기반의 모바일 MMORPG를 즐길 수 있다는 기대감으로 출시되기 전부터 많은 유저들의 관심이 집중된 것으로 보인다.

한편 국내 모바일 게임 1위 업체인 넷마블은 글로벌 시장에서도 ‘모두의 마블’, ‘세븐나이츠’, ‘스톤에이지’, ‘레이븐’ 등이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 넷마블은 세계 최대 모바일 게임 시장인 중국에서도 성과를 올리기를 기대하고 있으나 기대한 만큼의 성과를 내지 못하고 있다. 이 때 등장한 넷마블의 비장의 수가 ‘리니지 2: 레볼루션’이다.

‘리니지 2: 레볼루션’은 텐센트를 통해 중국 시장에 출시 예정이며, 온라인 게임을 기반으로 짜임새 있고 화려한 그래픽을 가진 MMORPG의 재미를 고스란히 느낄 수 있도록 개발되어, 웹게임 기반의 모바일 MMORPG가 주류를 차지하고 있는 중국 게임 시장에서의 흥행도 기대할 만 하다.

한 게임업계 관계자는 “출시 전부터 주목받고 있는 ‘리니지 2: 레볼루션’은 ‘히트’가 달성한 일 최대 매출 40~50억의 기록을 깰 수 있을지도 모른다”며 “‘리니지 2: 레볼루션’은 MMORPG로서 높은 완성도를 자랑하는 만큼 국내 시장 뿐만 아니라 중국 시장에서도 큰일 날 놈이다”라고 말했다.

겜툰 박해수 기자(caostra@gamtoon.com)

덧글쓰기
 
961의 게시물이 있습니다.
제목 내용
의외의 복병으로 PC방 인기 게임 순위 대격변 일어나나  (0)  2017-04-21
닻을 올려라! 푸른 바다를 향해 나아가는 해양 배경 게임의 역사  (11)  2017-04-20
도깨비, 저승사자 출몰하는 ‘요괴’ 친근함으로 접근  (0)  2017-04-17
모바일 액션 RPG 자존심을 걸고 펼치는 ‘한일 대결’  (0)  2017-03-29
3040 취향 저격! 핵&슬래쉬 MMORPG 웹젠 ‘뮤 레전드’  (0)  2017-03-22
[게임 만평] 게임 규제의 모든 것 - ‘온라인 게임 결제 한도 규제’  (35)  2017-03-20
웹젠 야심작 ‘뮤 레전드’ 출격 준비 완료  (0)  2017-03-20
넷마블 ‘펜타스톰’ 모바일 e스포츠 활성화 도전  (0)  2017-03-17
닌텐도의 회심의 카드 ‘스위치’ 기기 결함 몸살  (5)  2017-03-10
모바일 액션 RPG ‘전성시대’는 끝났나  (28)  2017-03-03
3040 감성을 자극하는 ‘의천도룡기’ 무협 열풍 일으킬 수 있을까  (13)  2017-02-28
파이널 블레이드 ‘엔씨 모바일 원년’ 이어갈 수 있을까  (1)  2017-02-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개인정보취급방침 | 약관안내 | 겜툰소개 | 사업제휴 | 카툰제작 문의 | 저작권법 안내 | 저작권 침해사례 [신고/문의]
인천 사무실: 인천시 부평구 부평동 284-74 대원칸타빌 501호 / TEL: 032-328-7660 / FAX: 032-328-7637
서울 사무실: 서울시 금천구 가산동 459-22 백상스타타워2차 1307호 / TEL: 032-328-7660 / FAX: 032-328-7637
등록번호 : 인천광역시 아01025   창간년월일 : 2005년 5월4일    발행인·편집인 : 송경민
CopyrightⓒGAMTOON. All Rights Reserved.